티스토리 뷰

육아/슌

ㅠㅠ

드순맘 2016. 10. 4. 02:22

요즘 하루에 한번은 꼭 나에게
찰싹찰싹 맞는 슌..

맞을짓을 하기도 하지만

진짜 내가 찐따같아서 견딜수가 없다 ㅠㅠ

타카 사진도 못찍고 맨날 너랑만 시간 보내고 노는데도 모자름.. 부족함..

요즘 넌 한창 알면서도 손찌검하는 시기라
난 계속 아프고 ㅜㅜ

오늘은 왜 또 이리 자궁이 아픈지
몸을 쭉 일으켜서 허리를 피는 것도 못하게
아픈 날에 넌 왜 또 그리 유난인지

태어날때부터 유난인 너


타카 자는데 넌 너무 시끄럽게
소리지르고 물건 던지고
물건으로 테이블 막 치고 ㅡㅡ)..

요즘은 정말 딱 악마같은 너


버겁고 힘들다


이런 널 낳은 나의 자업자득이라지만
힘들다

'육아 >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슌슌 아픔 ㅠ  (0) 2016.12.04
아침부터 함박스테이크..  (2) 2016.10.22
ㅠㅠ  (3) 2016.10.04
슌이 어제부터   (2) 2016.10.02
주말내내 열 난 슌슌  (2) 2016.08.15
혼자 팬티 입을수 있게 된..!?  (0) 2016.08.12
댓글
댓글쓰기 폼